청소하며 의견 듣는 ‘현장 속으로의 청소행정’ 나서 > 강북-도봉 구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강북-도봉 구정

청소하며 의견 듣는 ‘현장 속으로의 청소행정’ 나서 오언석 구청장, 14개 동 취약지역 청소하고, 의견 듣는 ‘현장 속으로의 청소행정’ 진행 예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2,175회 작성일 22-09-21 [제1385호]

본문

▲사진 오언석 도봉구청장이 대청소에 나서 빗물받이에 쌓인 담배꽁초와 가로변의 쓰레기를 제거하고 있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9월 15일 이른 아침, 추석 연휴 기간 거리와 골목에 쌓인 쓰레기를 청소하기 위해 주민과 함께하는 대청소를 실시했다.

 민선8기 주민과 함께하는 ‘클린도봉’을 위한 이번 대청소는 오언석 구청장과 구의원, 쌍문3동, 창1동 주민, 환경공무관, 청소대행업체 직원 등 총 100여 명이 동참했다.

 대청소는 유동인구가 특히 쌍문역 부근과 정의여중 사입구 거리를 시작으로, 신도봉중학교 골목길, 쌍문3동 골목길, 창동시장 입구 사거리, 창1동 먹자골목 등에서 실시됐다.

 오언석 구청장은 집 앞과 골목길에 내놓은 재활용 쓰레기봉투를 차량에 직접 수거하고, 빗물받이에 쌓인 담배꽁초도 제거하는 등 구석구석 청소했다. 현장에서 만난 주민들의 민원도 청취했다.

 주민과 골목길을 청소하는 동안에는 ‘걷고 싶은 깨끗한 도봉 만들기’ 조성을 위한 자원순환 정책에 대한 의견을 구하고, 내 집, 내 점포 앞 치우기에 대한 당부도 이어갔다.

 도봉구는 오는 10월부터 구청장이 직접 14개 동을 순회하며 지역 내 청소 취약지역 등을 주민과 함께 청소하고, 의견을 듣는 ‘현장 속으로의 청소행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현장과 소통 없이는 공감 행정도 없다. 오늘 대청소를 계기로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주민과 함께 도봉구 곳곳을 청소하며 현장을 살피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앞으로 깨끗해진 도봉구를 체감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MAIN NEWSLINE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