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종량제봉투 친환경 인증제품 도입 > 생활/경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생활/경제


도봉구, 종량제봉투 친환경 인증제품 도입 폐비닐 활용해 제작한 친환경 인증 종량제봉투로 비닐류 자원 재활용 11월 사용률 많은 10ℓ, 20ℓ, 100ℓ 종량제봉투 시범 제작 운영 및 모니터링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56회 작성일 19-11-24 11:30 [제1238호]

본문

▲사진 도봉구 친환경 인증 20L 종량제봉투.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사용된 폐비닐을 재사용해 제작한 종량제봉투로 비닐류의 자원 재활용률을 제고하고 온실가스 저감 등 환경보전에 앞장서 나간다.

 ‘종량제봉투 재활용 제품’은 폐비닐 등 폐합성수지를 40%이상 사용하여 <녹색제품구매법>에 따른 친환경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현재 종량제봉투는 대부분이 새 비닐원료를 사용·제작하여 자원낭비가 우려되고, 녹색제품 인증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함량으로 봉투를 제작하고 있다. 또한, <자원재활용법 시행규칙>개정으로 대형마트 및 슈퍼에서 비닐봉투 지급을 금지함에 따라 종량제봉투 사용량 증가도 예상되고 있다.

 이에 구는 종량제봉투 품질기준 유지와 폐합성수지의 물량의 안정적인 확보를 위해 점진적으로 재활용제품을 도입할 계획이다.

 우선 종량제봉투 판매율이 높은 일반용 10ℓ, 재사용 20ℓ와 용량이 큰 일반용 100ℓ를 2019년 11월에 친환경표지 인증제품(재활용제품)으로 시범 제작하여 친환경 환경마크를 표기하고, 종량제봉투 강도와 신장률 등 민원내용을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2020년에는 공공용, 일반용, 재사용봉투를 친환경표지 인증제품(재활용제품)으로 전면 제작하여 환경마크를 표기하고, 이를 통해 폐합성수지 사용비율을 현재 2019년 10%에서 2020년 40%, 2021년 50%로 확대할 예정이다.

 재활용 종량제봉투 제품을 제작하는 경우에도 종량제봉투 납품 전 공인시험기관에서 품질검사를 받아 품질기준 준수 및 품질시험을 통과하여야 하며, 제작가격은 기존과 동일하여 구민의 추가부담이 없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폐비닐 쓰레기가 넘쳐나는 현실 속에서 한 번 쓰고 버리는 종량제봉투를 새 비닐 원료가 아닌 폐비닐을 활용한 친환경 표지를 받은 재활용제품으로 시범제작하게 됐으며, 비닐류의 자원 재활용률을 제고하고 온실가스 저감 등 환경보전을 위해 1회용품 줄이기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