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1호선 방학역, 도봉역 엘리베이터 개통 > 강북-도봉 구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강북-도봉 구정

도봉구, 1호선 방학역, 도봉역 엘리베이터 개통 방학역 4개소, 도봉역 3개소 등 총 7개소 엘리베이터 운행시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283회 작성일 20-02-09 10:33 [제1249호]

본문

▲사진 방학역 2번 출구에 엘리베이터가 설치되어있는 모습이다. 엘리베이터는 지난 2월 6일부터 운행을 시작했다.
교통약자의 이동 편익 증진을 위한 엘리베이터가 1호선 방학역과 도봉역에 각각 설치를 마치고 지난 2월 6일부터 본격 운행을 시작했다.

 방학역은 1,2,3,4번 출구 동·서측에 4개의 엘리베이터가 설치됐으며, 도봉역은 1,2,3번 출구에 3개의 엘리베이터가 신설됐다.

 방학역과 도봉역은 30년 이상인 노후역사로 한국철도공사에서 운영하는 국가시설이다. 구는 교통약자의 이동 편익 증진을 위해 수년간 엘리베이터 설치를 건의했으며, 2018년 8월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와 협약을 체결하고 엘리베이터를 설치하게 됐다.

 이번 공사는 총 사업비 67억원이 투입됐으며, 도봉구,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가 비용을 공동 부담했다.

 구는 이번 엘리베이터 설치를 통해 계단이나 리프트를 이용할 수밖에 없었던 노약자와 장애인들의 지하철 이용 접근성을 개선하고 사고위험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구는 창동역 1호선과 4호선의 환승엘리베이터, 쌍문역 3번 출구 에스컬레이터, 창동역 동·서측 에스컬레이터 등도 현재 공사발주 중이며, 2021년 12월에 완공 예정이다. 또한 1980년 개통한 노후역사인 방학역은 개축비용 약 297억원을 투입하여 한국철도공사의 시행으로 2020년∽2023년까지 전면 개축공사가 진행 될 예정이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이번 엘리베이터 설치를 통해 장애인과 노약자는 물론, 영유아를 동반하는 부모들도 안전하고 편리하게 역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교통약자와 사회적약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복지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구글플러스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