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과 문화예술의 어울림 ‘도봉구 등 축제’ 개막 > 강북-도봉 구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강북-도봉 구정

빛과 문화예술의 어울림 ‘도봉구 등 축제’ 개막 16일까지 진행...캐릭터·궁중연희 등과 홀로그램 전시 등 볼거리 풍성 인기 축제기간 동안 매일 밤 다양한 가수의 ‘도봉구 달빛 밤 음악회’ 공연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43회 작성일 19-10-13 12:52 [제1232호]

본문

▲사진 제8회 도봉구 등축제가 지난 11일 개막했다. 참석 내빈들이 점등을 위한 버튼을 누르고 있다.
도심 속에서 가을밤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제8회 도봉구 등축제’가 11일 개막했다.
 
 올해 ‘도봉구 등축제’는 11일 점등식을 갖고 16일까지 6일간 진행된다. ‘빛이 머무는 공간’을 주제로 방학천 금강아미움파크타운부터 정병원까지 왕복 700M 물길을 따라 △아이들이 좋아하는 인기 동화와 만화 캐릭터 △궁중의 화려한 전통 춤 공연문화 ‘궁중연희’ △둘리와 친구들 △다양한 포토존 등 50여점의 아름다운 등(燈) 작품이 방학천의 저녁 산책길을 밝힌다.
 
 점등식은 축제 첫 날인 11일. 방학천 수변무대에서 진행됐으며, 50개의 등(燈)이 동시에 불을 밝히는 점등퍼포먼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축제가 시작됐다.
 
 점등식 후에는 레이저 공연 ‘레이저 포이발레-빛의 왈츠’ 공연을 시작으로 팝페라그룹 ‘미라클’의 클래식 공연 무대가 방학천의 아름다운 빛과 어우러지며 축제 분위기를 돋궜다.
 
 방학천에는 ‘아이들을 위한 캐릭터’ 등(燈) 테마 구간을 조성 해 아이들이 좋아하는 인기 동화와 만화 속 주인공들로 꾸며져 아이들에게 상상력 가득한 재미를 안겨준다.
 
 ‘궁중연희’ 등(燈) 테마 구간에서는 선유락, 사랑무, 부채춤, 장구춤 등 궁중의 화려한 춤 공연문화를 엿볼 수 있어 가족단위 관람객이 함께 옛날 모습을 그려볼 수 있는 이야기 가득한 축제로 마련됐다.
 
 구는 이번 등 축제 기간동안 매일 밤 7시30분부터 ‘도봉구 달빛밤 음악회’를 △11일 개막공연 팝페라 그룹 ‘미라클’의 공연을 시작으로 △12일 가수 ‘민해경’ △13일 가수 ‘신계행’ △14일 가수 ‘박상민’ △15일 가수 ‘정수라' 등 인기 대중가수들의 공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이뿐 아니라 △B-boy 댄스, 클래식, 지역예술단 공연 등도 진행된다.
 
 10월 14일에는 올해 첫 선을 보이는 ‘도봉구립교향악단’과 소프라노 ‘김지영’의 콜라보, 16일 마지막날 ‘메트오페라’와 ‘도봉구립소년소녀합창단’의 콜라보로 의미있는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밖에도 축제가 열리는 정병원 방면 방학교 아래에선 등(燈)에 소망을 적어 방학천에 도봉구 등(燈) 축제 대표 체험 프로그램 ‘사랑의 등 띄우기’, ‘테마별 LED 빛 조형물’과 감성문구 등 풍성한 포토존이 마련되어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진행된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올해 8회를 맞이하는 도봉구 등(燈) 축제는 매년 10여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하는 도봉구의 대표적인 축제이다. 깊어가는 가을밤 빛과 음악이 함께하는 방학천에서 구민 모두가 다함께 축제를 즐기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