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의원, 한일의원연맹 합동총회 참석 > 인물/동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물/동정


박용진 의원, 한일의원연맹 합동총회 참석 박용진 의원 “젊은 의원들이 한일 관계 미래 발전 위한 지속 교류 다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367회 작성일 19-11-10 10:33 [제1236호]

본문

▲사진 박용진 의원이 1일 도쿄 국회 중의원회관에서 열린 ‘제42차 한일·일한 의원연맹 합동총회’에 참석했다.
박용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을)은 지난 11월1일 도쿄 국회 중의원회관에서 열린 ‘제42차 한일·일한 의원연맹 합동총회’ 참석을 위해 방일했다. 이번 회의에서 양국 의원들은 강제징용 소송, 한일 간 수출규제 문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등으로 인한 양국 관계 악화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하며 조속한 정상회담 개최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을 냈다.

 양국 의원들은 성명에서 “과거를 직시하고 미래를 지향하는 김대중-오부치 21세기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의 정신을 되살려 양국 관계를 조속히 정상화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과거사 문제 해결을 위해 피해를 호소하는 당사자의 명예와 존엄이 회복될 수 있도록 상호 호혜의 정신으로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박용진 의원은 “한일 모두 빨리 정상회담이 이뤄져서 차근차근 문제를 풀어야 한다는 데 이의가 없었다”면서 “양국의 젊은 의원들이 한일 관계 미래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교류를 하기로 다짐했다”고 전했다. 박용진 의원은 71년생 동갑인 야스히데 나카야마 자민당 중의원, 마츠카와 루이 자민당 참의원, 미야모토 도루 공산당 중의원(좌부터)과 기념사진도 찍었다.

 한편, 한일의원연맹과 일한의원연맹은 한국과 일본 국회의원들의 초당파적인 교류단체로, 매년 양국에서 번갈아 합동총회를 열고 있다. 올해 회의는 당초 지난 9월 개최 예정이었지만, 한일 관계 악화의 영향으로 연기됐다. 이번 회의에는 박용진 의원을 비롯해 한국 측 의원 41명과 일본 측 의원 110명이 참석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폴라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