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제8회 제대군인주간을 맞이하여 > 칼럼/기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기고

2019년 제8회 제대군인주간을 맞이하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9회 작성일 19-09-29 15:55 [제1230호]

본문

▲사진 진형석(서울북부보훈지청 보훈과)
2019년 제8회 제대군인주간을 맞이하여
 우리 주변에는 평소에 국민들이 직접 체감하지 못하는 곳에서 묵묵히 자신의 일을 수행하는 많은 사람들이 존재한다.

 매일 아침 우리 주변 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하기 위해 애쓰는 환경미화원이 있고 시민들의 안전과 치안을 위해 밤낮으로 애쓰고 있는 경찰관도 있다. 그리고 화재를 비롯한 위급상황에서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항상 출동준비 중인 소방관도 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북한을 비롯한 주변국으로부터 우리나라를 지키기 위해 굳건하게 안보태세를 유지하고 있는 군인들도 빼 놓을 수 없을 것이다.

 군인은 일반직 공무원과는 달리 ‘계급정년제’를 시행하고 있어 일정기간동안 승급하지 못할 경우 3~40대에 제대를 해야만 하는 경우도 많다. 이는 군조직의 신진대사를 촉진시키기 위한 순기능도 있지만 한창 일할 나이에, 그리고 자녀들이 커감에 따라 가장 목돈이 들어갈 시기에 제대를 하게 되는 것은 제대군인 개인에게는 너무나 가혹한 현실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더구나 젊은 시절을 오롯이 조국수호를 위해 몸 바친 제대군인은 다양한 사회경험을 해 온 비슷한 연배에 비해 실무경쟁력이 다소 떨어지는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조직 적응력, 추진력, 리더십 등의 분야에서 경쟁력이 우위에 있다는 점은 분명히 해두고 싶다.)
 국가보훈처에서는 이러한 제대군인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자 “제대군인에게 감사와 일자리를!”이라는 슬로건 아래 2012년부터 ‘제대군인주간’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게 됐다.

 올해는 10월7일부터 10월11일까지 5일에 걸쳐 진행이 되며 제대군인주간 기념식 등 ‘제대군인에게 자긍심을 부여하는 행사’, 제대군인주간 영상공모전 시상식, 온라인 이벤트, 영화관, 놀이시설 할인행사 등의 ‘제대군인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갖게 하는 행사’, 제대군인 구인·구직 만남행사, 제대군인 고용우수기업 인증 현판식 등 ‘제대군인 일자리 확보를 위한 행사’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서울북부보훈지청에서도 관내 학생들이 제대군인주간 홍보 퍼포먼스를 계획 중이며 제대군인에게 감사편지 쓰기 및 전달행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관내 주요 기업체 인사담당자 및 제대군인을 초청하여 취업설명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타 온·오프라인 홍보활동도 다양하게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비록 이러한 활동들이 가족의 생계에 막중한 책임을 지고 있는 제대군인에게 당장은 큰 도움이 되지 못할 수도 있다. 그러나 이러한 노력들이 모여 하나의 씨앗이 되어 온 국민이 제대군인의 희생과 공헌에 대해 감사하고 그들을 예우할 수 있는 사회분위기가 조성되길 바라본다. 그러한 분위기는 자연스럽게 제대군인의 지원에 대한 넓은 저변으로 이어질 것이다.

 그렇게 되어야만 지금 이 순간에도 국토방위에 힘쓰고 있는 현역 군인들도 마음 놓고 본연의 임무에 충실할 수 있을 것이다.

 그동안 우리나라의 안보를 책임졌던 제대군인. 이제는 우리 사회가 제대군인을 책임져야할 때라고 생각한다.

■진형석(서울북부보훈지청 보훈과)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