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동종합사회복지관,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 개최 > 보건/복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건/복지

창동종합사회복지관,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 개최 ‘어린이들이 행복한 마을 만들기’ 주제로 월천초 학생들 의견나눠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북신문 조회 327회 작성일 19-11-10 10:22 [제1236호]

본문

▲사진 창동종합사회복지관은 5일 서울월천초등학교와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창동종합사회복지관(관장 최영대)이 지난 11월 5일 서울월천초등학교와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원탁회의는 ‘아동친화도시 도봉구’의 변화에 발맞춰 진행 한 것으로, 월천초 6학년 학생 100여명이 참여했으며, 총 12개의 테이블에서 회의가 진행됐다. 회의를 통해 아동의 시선에서 학교·마을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아동 4대 권리(생존권, 발달권, 보호권, 참여권) 보장, 현실성 있는 아동정책 제안을 하기위해 개최됐다.

 창동종합사회복지관 최영대 관장은 “여러분들은 어린이 원탁회를 경험 해보는 행복한 어린이들이다. 실제로 서울에서는 어린이 원탁회의가 두 번째 진행되는 학교이기도 하다. 여러분들이 제시한 즐거운 학교, 행복한 마을에 대한 의제들이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어가는 씨앗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서울월천초등학교 김우영 교장은 “한사람 한사람이 우주다. 또한 존중받아야할 사람들이다. 그리고 당당히 민주시민으로써 이 시대의 미래의 주인이다. 옆 친구가 혼자라면 행복할까? 아니다. 친구가 있기 때문에 행복하다. 친구를 소중히 여기며 오늘 익힌 내용을 생활에서 실천해서 보여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원탁회의는 약 2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어린이가 즐거운 학교가 되기 위해 우리에게 필요한 것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이 되기 위해 우리에게 필요한 것에 대한 참여 학생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한편, 창동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이번 원탁회의가 원활하게 진행 될 수 있도록 12개 테이블마다 테이블매니저, 봉사자들을 배치해 회의 진행을 보조할 수 있도록 했다.

 토론결과 △어린이가 즐거운 학교가 되기 위해 우리에게 필요한 것에 대해, 득표수대로 살펴보면 ‘학교 안에 매점설치(23표), 체육시설 및 놀이시설 확충(잔디축구장 등)(21표)’, ‘아침 디저트 및 간식 제공’(17표), ‘더 맛있는 (우유)급식’(9표), ‘하교시간 보장’(8표), ‘자유시간 및 쉬는시간 늘리기’(7표)가 차례로 선정됐다.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이 되기 위해 우리에게 필요한 것의 득표 결과는 ‘운동시설·놀이시설·편의시설 확충’(47표), ‘CCTV 추가 설치’(15표), ‘깨끗한 공중화장실 유지’(8표), ‘길거리 쓰레기통 확충’(7표), ‘금연구역 확대’(4표), ‘깨끗하고 튼튼한 놀이터 설치’(3표) 순서였다.

 마지막으로 어린이들이 각자의 소망을 담은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마지막으로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를 마쳤다.

 한편, 이날 원탁회의를 통해 취합된 내용들은 아동정책에 반영 될 수 있도록 도봉구청 및 도봉구의회로 전달 될 예정이다.

 이날 100인의 어린이 원탁회의를 개최한 창동종합사회복지관은 1999년 개관하여 19년동안 지역의 복지증진을 위해 노력하는 사회복지전문기관으로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역 내 복지욕구를 지원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특히, 마을지향관점으로 살기 좋은 마을을 만들기 위한 과정에서 어린이들의 의견을 듣고자 어린이 원탁회의를 개최해 오고 있다.
<저작권자(c)서울강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폴라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주)서울강북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04302 | 등록일자 : 1995.4. 21 | 제호 : 서울강북신문 | 발행·편집인: 장승일 |
(01161)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34길 14, 2층 |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승일 | TEL: 02)987-8076 | FAX:02)987-8079
대표메일 : igangbuk@hanmail.net 도봉구 담당메일 : gbnews@hanmail.net
Copyright by @2000 서울강북신문 All rights reserved.